default_setNet1_2

풀무원, ‘바른먹거리ㆍ건강생활’ 미래 전략사업으로

기사승인 2018.05.31  09:58:01

공유
default_news_ad1

- 이씨엠디 ‘풀무원푸드앤컬처’, 푸드머스 ‘풀무원푸드머스'로 사명 변경

   
이효율
풀무원 대표

31일 새 CI 선포, ‘로하스 7대 전략’ 발표

올해 오너경영을 마감하고 전문경영인 체제에 들어간 풀무원이 ‘바른먹거리(식품사업)’와 ‘건강생활’을 미래 사업전략 키워드로 정하고, 회사 브랜드 체계를 정립해 계열사명을 풀무원 브랜드 아래 일원화하기로 했다.

풀무원(대표 이효율)은 31일 서울 수서동 본사에서 새 CI 선포식을 갖고, 13년 만에 리뉴얼한 CI와 새롭게 마련한 브랜드 체계, 로하스전략을 발표했다.

이효율 풀무원 대표는 “새 CI는 핵심 상징은 유지하면서 색을 진하게 하고 글자체를 단순화해 풀무원이 하나의 로하스 미션 아래 글로벌기업으로 힘차게 나가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며, “회사가 전문경영인 체제로 변화하는 대전환기를 맞아 로하스 미션을 더욱 강화하고 구체화하여 더 큰 풀무원, 세계 속의 글로벌 로하스기업으로 당당하게 도약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 풀무원 새 CI

풀무원은 CI 변경과 함께 계열사 사명도 ‘One Pulmuone’ 관점에서 변경하기로 했다.

2000년부터 18년간 독자적인 사명을 사용했던 ㈜이씨엠디와 ㈜푸드머스는 각각 ㈜풀무원푸드앤컬처와 ㈜풀무원푸드머스로 변경한다.

이에 따라 주요 계열사가 풀무원식품, 풀무원건강생활, 풀무원푸드머스, 풀무원푸드앤컬처, 풀무원다논 등으로 풀무원 브랜드 아래 회사명이 일원화됐다.

㈜풀무원푸드앤컬처는 기존 주력사업인 급식, 컨세션, 휴게소 사업과 함께 생활서비스 전문기업으로, ㈜풀무원푸드머스라는 B2B 시장에서 종합 식재유통 서비스기업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풀무원은 “‘바른먹거리(식품사업)’와 ‘건강생활’을 미래 사업전략 키워드로 정했다”며, 이를 기반으로 한 ‘로하스 7대 전략’을 발표했다.

먼저, 바른먹거리(식생활) 영역에서 △Nutrition Balance(영양균형) △Low GL(Glycemic Load, 당흡수 저감) △Meat Alternative(육류대체) △Animal Welfare(동물복지) 4대 전략을 추진한다.

건강생활 영역에서는 △Health&Hygiene(건강한 생활공간) △Wellness(행복한 문화공간) 2대 전략을 추진한다.

‘Health&Hygiene’은 주거환경과 개인의 위생을 위한 생활습관 형성을 지원하는 것으로, 고객에게 건강한 삶의 가치를 제공하겠다는 사업전략이다.

‘Wellness’는 건강하고 행복한 공간 서비스 가치를 고객에게 제공하는 사업전략으로, ㈜풀무원푸드앤컬처의 핵심 전략 방향이 될 계획이다.

풀무원은 “두 영역 공통적으로 △Eco-Friendly(친환경) 전략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와 지구를 위한 로하스 미션을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풀무원 CI 변천사

이지현 기자 ljh0705@foodnews.co.kr

<저작권자 © 식품저널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8
ad30
ad33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7
ad29
ad31
ad32
ad34
ad35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