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권원강 교촌에프앤비 회장, 경영일선서 물러나

기사승인 2019.03.13  13:07:46

공유
default_news_ad1

- 신임 대표이사에 황학수 총괄사장 선임키로

   
권원강
교촌에프앤비 회장

[식품저널]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치킨을 운영하고 있는 교촌에프앤비 권원강 회장이 경영일선에서 물러난다.

권 회장은 13일 본사(오산 소재)에서 열린 창립 28주년 기념일 행사에서 “교촌이라는 이름으로 함께하는 본사 직원 및 가맹점 모두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변화와 혁신에는 한 사람의 회장이 아닌 보다 투명하고 전문화된 경영 시스템이 필요하다고 판단, 회장직과 대표이사직을 모두 내려놓는다”고 밝혔다.
 
권 회장의 경영 퇴임에 따라 교촌은 창사 이래 처음으로 오너경영에서 전문경영인 체제로 바뀐다.

신임 대표이사에는 황학수 총괄사장이 선임될 예정이다. 2012년 교촌 그룹경영전략본부장으로 영입된 황 대표는 2015년 교촌에프앤비에서 인적 분할된 비에이치앤바이오(BHNbio) 사장을 맡았으며, 2017년 9월 교촌에프앤비 총괄사장에 취임했다.

윤영아 기자 duddk@foodnews.co.kr

<저작권자 © 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food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4
ad28
ad30
ad33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7
ad29
ad31
ad32
ad34
ad35
ad37
ad38
ad39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