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국산 콩 3종 혼합 항산화물질ㆍ식이섬유 풍부 ‘전두유’ 개발

기사승인 2019.04.10  11:01:52

공유
default_news_ad1

- 농진청-건국대 공동연구, 동물실험서 항대사증후군 효과 확인

   
▲ 전두유 개발에 사용한 국산 콩 품종

[식품저널] 국산 콩 3종을 이용해 통째로 갈고 비지를 걸러내지 않아 항산화물질과 식이섬유가 풍부한 전두유를 만드는 기술이 개발됐다. 특히 이 전두유는 동물실험 결과, 체중 및 혈중 콜레스테롤 저하 등 항대사증후군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우리 콩 품종을 특정 비율로 배합해 기능성을 높인 혼합 전두유 제조기술을 건국대학교와 공동연구를 통해 개발했다고 10일 밝혔다.

연구팀은 우리 콩 9품종을 평가한 결과를 바탕으로, 항산화ㆍ항비만 활성이 높고 단백질 산화 억제 효능이 있으며 관능평가 결과가 우수한 ‘대찬’, ‘청자3호’, ‘새단백’ 3품종을 선발해 전두유를 만들었다.

혼합 전두유의 항대사증후군 효과를 확인하기 위한 동물실험 결과, 혼합 전두유와 고지방 식이를 함께 먹은 집단이 고지방 식이만 먹은 집단에 비해 체중이 4.2% 감소했으며, 혈중 콜레스테롤은 13.7%, 체중 당 지방 함량은 13.3% 감소했다.

혼합 전두유에는 일반 두유보다 총 식이섬유 함량이 3.4배 많았으며, 질감에 문제가 있었으나 초미립화 기술을 적용해 개선했다. 초미립화 혼합 전두유의 입자 크기는 30∼50nm로, 혼합 전두유의 1/2400로 작고 균질화돼 질감과 분산 안정성이 향상됐다.

또, 초미립화로 인해 혼합 전두유의 총 폴리페놀 등 항산화물질 함량과 항산화활성도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농진청은 밝혔다.

한편, 국내 두유 시장 규모는 2017년 기준 3791억 원으로, 시판 중인 두유의 원료는 대부분 수입산 콩이며, 한 해 두유 제조에 사용된 콩은 2만5777톤 규모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김두호 원장은 “이번 연구는 국산 콩으로 맛과 기능성을 높여 생애주기 식품에 적용할 수 있는 건강기능성 소재 개발이라는 점에서 의미를 찾을 수 있다”며, “고령화 대비 실버푸드, 프리미엄급 유아식, 비만 예방 간식 등 주력 시장에 적용해 국산 콩 소비를 늘린다면 농가 수익 창출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혼합 전두유 섭취(C) 시 혈중 콜레스테롤 농도 13.7% 낮아짐

구분

동물모델 식이

글루코오스
(㎎/㎗)

중성지방
(㎎/㎗)

콜레스테롤(㎎/㎗)

A

보통식이

175.80 ± 62.48

60.70 ± 13.68

162.40 ± 39.06

B

HFD(45%, 고지방식이)

184.30 ± 24.94

76.40 ± 15.24

181.90 ± 18.66

C

HFD + 10% 혼합전두유

172.80 ± 45.43

68.40 ± 10.02

156.90 ± 13.76*

* 고지방 식이와 혼합전두유 동시 섭취군이 통계적(p<0.05)으로 유의한 차이를 나타냄

혼합 전두유 섭취(C) 시 체중 당 지방 함량 13.3% 낮아짐

구분

동물모델 식이

체지방

체지방(근육량)

체중당 지방 함량

A

보통식이

6.67 ± 1.68

21.15 ± 0.61

23.72 ± 4.58

B

HFD(45%, 고지방식이)

15.54 ± 2.46

21.54 ± 1.44

41.71 ± 4.31

C

HFD + 10% 혼합전두유

13.03 ± 3.63

22.36 ± 1.52

36.16 ± 5.75*

* 고지방 식이와 혼합전두유 동시 섭취군이 통계적(p<0.05)으로 유의한 차이를 나타냄

나명옥 기자 myungok@foodnews.co.kr

<저작권자 © 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food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4
ad28
ad30
ad33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7
ad29
ad31
ad32
ad34
ad35
ad37
ad38
ad39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