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CJ제일제당, 생물자원 부문 국내 사업 물적분할

기사승인 2019.04.15  17:55:29

공유
default_news_ad1

- CJ제일제당은 식품ㆍ바이오 분야 역량 집중

[식품저널] CJ제일제당이 생물자원 부문의 국내 사업을 물적분할해 독립법인 체제로 운영한다. 100% 자회사 형태로 물적분할되며, 오는 5월 임시 주주총회를 거쳐 7월 1일자로 진행될 예정이다.

CJ제일제당은 15일 열린 이사회에서 생물자원 부문 국내 사업 분할에 대한 안건을 의결했다.

CJ제일제당은 “이번 사업 분할은 생물자원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로, 독립 경영을 통해 국내 사료 사업 본연의 업에 집중하는 한편, 사업구조를 최적화하고 신속한 의사결정으로 운영 효율을 극대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결정에 따라, 양대 주력사업인 식품과 바이오 분야에 역량과 자원을 보다 집중할 수 있을 전망이다.

신설 법인명은 ‘씨제이생물자원 주식회사’이며, 영문 사명은 ‘CJ Feed&Care’를 사용한다. 대표이사는 신현재 CJ제일제당 대표이사와 신영수 CJ제일제당 생물자원본부장이 각자대표 형태로 맡게 되며, 물적분할 형태인 만큼 유관 임직원은 전원 승계될 예정이다.

‘씨제이생물자원’은 단일 사업에 역량을 집중하는 한편, 급변하는 시장환경에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추는 데 주력할 계획이다.

김윤경 기자 apple@foodnews.co.kr

<저작권자 © 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food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4
ad28
ad30
ad33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7
ad29
ad31
ad32
ad34
ad35
ad37
ad38
ad39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