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식약안전평가원, 잔류동물용의약품 우선순위 결정 프로그램 개발

기사승인 2019.09.11  09:40:06

공유
default_news_ad1
   
▲ 잔류동물용의약품 우선순위 결정 프로그램 메인화면

[식품저널] 식품의약품안전처(이의경 처장)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잔류동물용의약품 우선순위 결정 프로그램’을 개발해 내년부터 축ㆍ수산물 안전관리 업무에 활용한다.

이번에 개발한 프로그램은 축ㆍ수산물 중 동물용의약품의 독성, 국내외 부적합 이력, 생산량과 판매량 등을 고려해 위해도를 산출하고, 이를 근거로 집중적 또는 우선적으로 관리해야 할 물질이나 품목을 결정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이 프로그램은 ‘위해(Risk) 기반 잔류동물용의약품 우선순위 결정 시스템’이라는 이름으로 한국저작권위원회에 저작물 등록이 진행 중이다.

식약안전평가원은 “이번에 개발한 프로그램은 국내 생산되는 축ㆍ수산물 안전성 조사와 수입 축ㆍ수산물 검사를 위한 잔류동물용의약품 우선순위 선정 등 국내 생산 및 유통 식품안전관리에 활용될 계획”이라고 밝혔다.

나명옥 기자 myungok@foodnews.co.kr

<저작권자 © 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food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fault_news_ad4
ad28
ad30
ad33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27
ad29
ad31
ad32
ad34
ad35
ad37
ad38
ad39
default_bottom
#top